top of page
공간의 재구성(블루빛 조각들 2), 12 x 12 x 120cm, 아크릴물감, 유화물감, 캔버스천, 2023.jpg

Dates

2023. 12. 01 - 2023. 12. 28

Location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87길 46 호텔 오크우드 프리미어 지하2층 18호

김세중 작가의 이번 ‘빛의 반향’ 전시회는 프랑스 파리에서 오랫동안 유학한 김세중 작가의 ‘순수한 미에 대한 사유를 통해 새롭게 구축된 독특한 구조의 작품세계’를 들여다볼 수 있는 자리로 준비됐다.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김세중 작가의 시그니쳐 컬러인 이브클랑 블루 작품과 하늘에서 바라본 잔잔한 바닷물에 떨어지는 듯한 햇빛 조각들과 같은 ‘윤슬’을 담아낸 ‘빛의 조각들’ 작품은 엘로우, 레드, 민트 등 총 6가지 컬러로 선보여진다. 그 후속작으로 안도 다다오의 빛의 교회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 되었다는 ‘사이 빛, 틈새에서 스며 나오는 빛’의 색과 공간의 흔적을 주제로 한 서정적이고도 동양적인 자태의 작품들도 선보인다.

 

작가는 ‘색은 또 다른 공간의 해석이다’라는 작업관을 바탕으로 회화적 구성요소에 조각적 방법론을 적용한 시각적인 현상에서 착안한 것으로써 어둠이 생기면서 빛이 더 깊게 느껴지듯이 공간감이 더없이 크다고 생각하고 이 공간감을 단색으로써 오롯이 보여 줄 수 있는 것이야말로 ‘순수 색에서 나오는 공간감의 새로운 찾기’의 하나라고 설명했다. 특히 색의 가장 완벽한 표현이라 칭한 ‘인터내셔널 클랭 블루’(IKB)의 푸른 빛 안료는 작가가 프랑스에서 직접 찾아 한국으로 가지고 왔을 정도로 특별한 안료로써 파란색에 부여된 이차적인 의미보다 색채의 시각적 본질에 접근하고자 했다.

 

김세중 작가는 프랑스 파리8대학 조형예술학과 학사, 석사과정을 졸업하고, 1999년 파리의 갤러리 Elephant Blanc에서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파리의 갤러리 Cite des arts, 갤러리 Tristan Bernard, 서울의 갤러리em과 공아트 스페이스, 갤러리bk, 갤러리 퍼플, 2tti space 등 꾸준히 개인전을 갖고 다수의 단체전에도 참여해 왔다.

Installation Views

Featured Works

PRIVACY POLICY

COOKIE POLICY 

TERMS OF USE

PHTOGRAPHY & VIDEO GUIDELINES

Copyright © BROWN GALLERY Inc. All Rights Reserved.

bottom of page